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영남이공대학교, '2024 파란사다리 사업' 대구·경북 주관대학 3년 연속 선정

기사승인 2024.04.21  10:15:12

공유
default_news_ad2

-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국제화 프로그램으로 글로벌 경쟁력 강화

영남이공대, '2024 파란사다리 사업' 대구·경북 주관대학 3년 연속 선정(영남이공대학교 천마스퀘어 전경). [사진제공=영남이공대]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영남이공대학교가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이 주관하는 '2024 파란사다리 사업(1유형)' 대구·경북권역 주관대학으로 3년 연속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파란사다리 사업은 경제·사회적 취약 계층의 대학생들에게 해외 연수의 기회를 제공하고 진로 탐색 및 취업 경쟁력 강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영남이공대학교는 이번 파란사다리 사업 대구·경북권역 주관대학 3년 연속 선정으로 본교생 48명과 타교생 12명 등 총 60명의 학생을 선발해 해외로 파견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사업 선정에 따라 선발된 학생들은 언어 및 문화 교육을 받고 오는 7월에서 8월까지 약 4주간 호주 시드니 빅토리아대(Victoria University Sydney)에 15명, 영국 버튼 앤 사우스 다비셔 대학(Burton & South Derbyshire College)에 15명, 필리핀 라살 대학(University of St. La Salle)과 베트남 반랑대학(Vanlang University)에 30명이 해외 연수 프로그램에 각각 참여하게 된다.

각 나라별로 파견된 학생들은 어학연수를 기본으로 문화교류, 기업탐방, 팀별 프로젝트, 진로 체험 등으로 구성된 글로벌 경쟁력 강화 프로그램으로 취업 경쟁력 향상에 힘쓸 예정이다.

3년 연속 파란사다리 사업 대구‧경북권역 주관대학으로 선정된 영남이공대학교는 차별화된 글로벌 네트워크와 체계적인 국제화 프로그램으로 사업 운영에 대한 높은 평가를 받으며 파란사다리 운영 및 글로벌 역량 강화 교육 프로그램의 우수성을 증명했다.

또한, 지난 2일에는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가 주관하는 '2024년 전문대학 글로벌 현장학습사업'에도 선정돼 미국 17명, 호주 7명 등 총 24명이 어학교육 등 현지적응교육과 전공과 관련된 현장실습으로 학점 취득및 직무 능력 강화를 위한 지원에 나선다.

영남이공대학교 이재용 총장은 "파란사다리 사업 3년 연속 대구·경북권역의 주관대학 선정과 글로벌 현장학습 국비지원 누적 금액 다년간 1위라는 성과를 통해 영남이공대학교는 우수한 국제화 역량을 갖춘 대학으로서의 위상을 입증했다"라며 "자기 개발과 진로 개척에 꿈과 열정을 지닌 취약 계층 학생들이 다양한 해외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글로벌 전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남이공대학교는 전국 최고 학과 경쟁력 및 취업 시스템 구축, 일학습병행 및 지자체 상생 발전 등을 위한 다양한 국고 지원 사업 선정으로 직업교육 중심대학으로 인정받았으며, 국가고객만족도(NCSI) 전문대학 부문 11년 연속 전국 1위 선정으로 국내 전문대학을 대표하는 '톱클래스' 임을 증명하고 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1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최신기사

ad38

인기기사

ad3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3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